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 뉴 에너지 포집
에너지의 개념은 말할여지 없이 모든 사람들이 잘 아는 것이므로 개념에 대한 정의는 재론의 여지가 없다. 그러므로 이것 없이는 현대사회의 생활이 불가능한 무형의 형체로 삶의 행복가치를 만족시켜 주는 중대 가치 중의 하나라고 강하게 말하고 싶다.지구가 태어나면서부터 에너지 ... 2017.10.16 [조원익 기자]

thumbimg

<조규상 칼럼> 성숙한 시민사회 건설 ⑬ 감사원
요즘 국회에서는 국정감사가 한창이다. 그런데 국정을 감사하는 곳은 국회 이외에 감사원이 있다. 정부의 각종 정책 수행을 감사·감찰하는 곳이 감사원이다. 국회는 정기국회 회기 중에 매년 10월을 전후해서 국정감사를 하지만, 감사원은 다음과 같이 국정을 평상시에 감사한다. ... 2017.10.16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I bottle out when I see the man나는 그를 보고 기가 죽었다‘기’를 영어로는 sprit 혹은 energy 라고 한다. 그래서 break sprits 나 dampened one’s sprite 라고 하면 기를 죽이다 가 된다.그래서 the news ... 2017.10.16 [조원익 기자]
다이소로 인한 동네문구점 침체 주장 사실과 달라
다이소는 최근 일부 문구단체의 ‘동네 문구점 침해’ 논란과 관련, 특정기업을 지목해 적합업종 지정 및 사업축소를 주장하는 것에 대해 시장 왜곡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다. 특히 최근 문구관련 3개 단체에서 진행한 설문 조사의 경우, 동네 소매 문구점 침체와 관련한 다양한 ... 2017.10.13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인체 미네날 부족은 폭도화
현재 맛있는 음식을 누구나 선호하는 것은 신체를 유지하기 위한 절대적 수단이다. 인체는 온몸이 쎈서로 둘러 쌓여있어 섬세한 외기의 환경과 후드의 요구와 포화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음식에서 인체가 요구하는 다양한 성분을 보충하고 있기 때문에 쉬지 않고 섭취하여 왔으나 인 ... 2017.10.13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My mind was in a whirling마음이 혼란스러웠다Whirl은 동사형으로 혼란스럽다 어지럽다, 정신이 없다 의 뜻이 있고 명사형으로는 빙빙돌기, 선회하기 의 뜻이다. Whirl의 과거형은 whirled이고 whirling은 현재 분사형이다. 그러므로 My ... 2017.10.12 [조원익 기자]

thumbimg

<송일훈 칼럼> 조선의 르네상스시대, 정조대왕 무예관을 묻다(1)
궁술의 활과 시위는 궁사의 심신합일이요, 궁사의 몸과 마음의 화살은 무심이니 과녁에 백발백중이로다. 이는 더 이상 얻고자 함이 없는 궁사의 마지막 화살을 허공으로 쏘아 비로소 무예지의 깨우침을 얻을 수가 있다. 궁술은 활을 과녁에 명중시키는 신체기법이며 이치이다. 깨달 ... 2017.10.12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We are the family in name!우리는 무늬만 가족입니다무늬만 ~이다 라고 한다면 어떻게 표현할까? 무늬 color? 어처구니 없는 영어가 될 것이다. 그래서 단어로만 영어를 잘 할 수 없다. 어쨌든 무늬만 ~하다 라고 할 때에는 in name를 쓴다.가 ... 2017.10.10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뉴 비지니즈
뉴 비니즈는 새로운 사업형태를 말하지만, 사회 발전과정 속에서 나타나는 사업형태를 뉴 비지니즈라고 말하고 정의한다. 먹거리의 다양화로 인해 신체가 요구하는 영양성분을 비교적 충분이 섭취하고 의료기술 발달로 인해 장수하게 되므로 이에 관련된 사업이 뉴 비지니즈가 될 것이 ... 2017.10.10 [조원익 기자]

thumbimg

<현장에서>10월의 멋진 휴가를 위해
존경하는 학부모 여러분!즐거운 연휴를 어떻게 보낼까 계획하고 계신 부모님께 당부의 말씀 드리고자 합니다. 첫째, 중간고사가 끝나고 연휴가 시작되어 마음이 흐트러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최대 명절인 추석이 있어 바쁜 부모님들의 눈을 피해 일탈 행동이 우려되는 바 가급적 규 ... 2017.09.28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Are you trying to pacify (comfort) me after what you did?지금 누구 병 주고 약주는 거냐?You carry fire in one hand and water in the other 라고 하면 언행과 행동이 일치하지 않다 라는 ... 2017.09.28 [조원익 기자]

thumbimg

<조규상 칼럼>성숙한 시민사회 건설 ⑫ 일하는 국회
지금 국회는 일을 잘 하고 있는가. 국민의 눈에는 국회가 어떤 모습일까. 개개인의 국회의원에게 물으면 자기처럼 열심히 일하는 의원은 없다. 자기가 최고로 국민을 위해 일하고 있다는 말이다. 그런데 국민의 눈에는 국회의원 자체가 쓸모없이 보인다.왜 이런 현상이 일어날까. ... 2017.09.26 [조원익 기자]

thumbimg

<송일훈 칼럼>충무공 이순신 상무 혼을 부르다(5) 한반도 자국적 방위태세와 화평적 통일!
무예지(武藝知)는 상무적 기풍의 충이요, 국가의 안위적 무적 요소이다. 역사는 살아있는 교훈적 지침이요, 지혜이다. 지난 과거 속 역사의 교훈을 주고 있는 임진왜란 당시 나라를 위해 눈물을 흘렸던 이순신 그는 누구인가! 지금 과거 역사 속 그를 만나러 간다! 그는 임 ... 2017.09.26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We live by loyalty and will die by loyalty!우리는 의리에 살고 의리에 죽습니다!의리의 단어로는 우리가 알고 있는 loyalty와 fidelity가 있다. Justice는 정의 이고 Justification은 명분이다. 그래서 저는 명분 ... 2017.09.25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인간이 해야 하는 일거리 없어지는 세상
1에서 3차까지 산업혁명의 결과와 바람은 힘들게 일하던 것을 누군가 아니 기계가 대신해주는 즐거움과 행복감으로 긍지를 갖고 살아오면서 행복한 세월을 보냈다면, 제4차 산업혁명 시대는 일자리를 기계가 대신하고 전자장치가 네트워크으로 온 세상을 휘젓고 있어 인간이 해야 할 ... 2017.09.25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It was so touching that I almost cried너무 감격스러워서 눈물이 날 지경이에요Touching 은 만지다, 닦다 뜻 말고도 감동 혹은 감동을 주다 라는 뜻이 있다. 그래서 a touching speech 하면 감동적인 연설 a touching ... 2017.09.22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I bottle out when I see the man나는 그를 보고 기가 죽었다‘기’를 영어로는 sprit 혹은 energy 라고 한다. 그래서 break sprits 나 dampened one’s sprite 라고 하면 기를 죽이다 가 된다.그래서 the news ... 2017.09.20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My mind was in a whirling마음이 혼란스러웠다Whirl은 동사형으로 혼란스럽다 어지럽다, 정신이 없다 의 뜻이 있고 명사형으로는 빙빙돌기, 선회하기 의 뜻이다. Whirl의 과거형은 whirled이고 whirling은 현재 분사형이다. 그러므로 My ... 2017.09.18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가치의 변화
가치의 변화란 시대흐름에 따라 무형이나 유형의 것이 화폐 혹은 경제적 철학적 무계를 갖게 된 것으로서 핵심가치(Core value) 와 혁신(Innovation)로 간단히 이해하고 있지만, 간단하면서도 복잡한 의미를 갖고 있다.제4차 산업혁명사회 속에서 테라헬츠 사대로 ... 2017.09.18 [조원익 기자]

thumbimg

<송일훈 칼럼> 충무공 이순신 상무혼을 부르다 (4)상무적 기풍 역사적 인식 재검토!
“난중일기”는 충무공 이순신이 임진왜란 7년 동안의 전쟁 중에서 쓴 일기다. 임진왜란이 일어나던 시기부터 전쟁이 끝나는 순간을 눈앞에 두고 노량해전에서 전사하기까지(1592년부터~1598년까지)에 있었던 진중 내·외의 일을 적어 놓은 기록을 말한다.“난중일기”이란 이름 ... 2017.09.17 [조원익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