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舊 테크노파크 본관 리모델링, 융합ㆍ교류 통한 혁신성장의 공간 마련 -
- 설문조사(5.25~6.5), 간담회(5.27) 등 관계자 의견 적극 반영 -

[세계로컬핫뉴스] 대전시, 과학기술인과 기업인을 위한 플랫폼 구축한다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8 00:02:2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전=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대전시는 대전테크노파크와 함께 과학기술인과 기업인을 위한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27일 밝혔다.  

 

 플랫폼 구축 위치는 탑립동 옛 대전테크노파크 건물로 지상 1,2층(연면적 3,557㎡)에 해당되고 사업비는 17억 원이 투입된다. 

 

 플랫폼에는 과학기술인과 기업인의 협업이 촉진될 수 있는 공간구성과 홈페이지가 구축되고, 융합 활동을 위한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그동안 대전시와 대전테크노파크는 일부 전문가와 기업인 의견수렴을 거쳐 기본계획을 마련했으며, 5월 25일부터 6월 4일까지는 과학기술인과 기업인 300여 명을 대상으로 필요한 공간 및 프로그램에 대한 설문도 실시한다. 

 

 오광영 대전시의원을 비롯한 과학기술인, 기업인, 이노폴리스벤처협회 등 관계자들은 27일 오전 10시 30분 옛 대전테크노파크 본관 대회의실에서 간담회를 열고 성공적인 플랫폼 구축에 대한 지혜를 모았다. 

 

 대전시와 대전테크노파크는 설문결과와 간담회 의견을 반영하고, 국내외 벤치마킹을 통해 공간구성과 프로그램을 마련해 오는 12월경 플랫폼의 문을 열 방침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오는 2021년까지 출연연에서만 550여명의 우수한 과학기술인이 은퇴를 하게 된다”며 “과학기술인의 기술 노하우가 기업인들이 필요로 하는 기술과 연계되고 융합 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