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6일(토) 오후 1시부터 마포 문화비축기지에서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문화 행사 개최
-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산책 및 체험 행사, 영화 관람 등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
- 서울시50플러스 중부캠퍼스 창업교육 수료생이 중심이 되어 기획, 운영

[세계로컬핫뉴스] 서울시,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폴짝영화제’ 개최

윤일권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0-06 00:06:1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서울=세계타임즈 윤일권 기자] 국내 반려동물 돌봄 인구 1,000만 시대.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이경희)은 50+세대를 포함한 반려인 및 반려동물이 함께하는 ‘폴짝(FALLZZACK) 영화제’를 개최한다.

 

 지난 7월 발표된 ‘2018 서울 도시정책지표조사’에 따르면 서울 가구의 19.4%가 반려동물과 함께 생활하며, 이 중에서도 50대의 반려동물 보유 비율이 23.6%로 전 세대 중 1위를 차지했다.

 

 이에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빈둥지 증후군’을 느끼는 50+세대 및 ‘나홀로가구’ 등에 새로운 가족으로 자리 잡고 있는 반려동물과 함께 살아가는 문화를 선도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하였다. 

 

 6일(토) 마포 문화비축기지 야외무대에서 진행되는 이번 ‘폴짝영화제’는 반려동물과 반려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행사로 구성된다.

 

 오후 1시부터 저녁 7시까지 진행되는 사전 행사에서는 반려견과 함께 하는 산책 행사, 참여자를 대상으로 한 사진 및 영상 촬영 이벤트 외에도 참여자와 반려동물이 함께하는 그림그리기 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또한 저녁 8시부터 진행되는 본 행사인 ‘한밤의 영화’에서는 아름다운 알프스를 배경으로 반려견과 소년의 우정을 담은 <벨과 세바스찬, 계속되는 모험>을 상영할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사전 접수 후 발송된 영화관람 초대권을 지참해야 하며, 사전행사는 사전접수자 외에도 누구나 현장 참여가 가능하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참여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50플러스포털(50plu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이번 행사는 서울시50플러스 중부캠퍼스에서 창업관련 교육을 수강한 50+당사자들이 함께 기획했다.

 

 행사의 공동 기획을 담당한 ‘위스타’는 중부캠퍼스 사회적기업 창업과정을 수강한 50+세대들이 모여 결성한 커뮤니티로, 친환경 반려동물용 배변봉투를 개발한 바 있다.

 

 이번 행사에는 위스타 외에도 ‘반려동물’을 공통분모로 한 청년세대 창업자들이 함께해 세대통합형 행사로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이경희 대표이사는 “이번 행사는 특히 캠퍼스에서 창업교육 과정을 수강한 50+세대가 주축이 되어 마련했다는 점에서 더욱 뜻깊다”며 “50+세대가 중심이 되어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만들어 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윤일권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