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 정완진 애국지사 댁 방문해 감사의 마음과 위문품 전달

[세계로컬핫뉴스] 김재혁 대전시 정무부시장, 3‧1절 맞아 애국지사 위문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22 00:32: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전=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김재혁 대전시 정무부시장은 제101주년 3.1절을 앞둔 21일 오전 11시 정완진(93세) 애국지사의 자택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했다. 

 

 정완진 애국지사는 대구상업학교 재학 중 1943년 4월 태극단(太極團)에 가입해 항일독립운동을 했으며, 정부에서 공훈을 인정해 1990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받았다. 

 

 현재 대전에는 애국지사 한 분과 독립유공자 유족 205명이 거주하고 계시며, 시는 제101주년 3‧1절을 맞아 지난 17일부터 위문을 통하여 감사의 뜻을 전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