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신년 맞아 파주 장단 주민을 위한 음악회 열려

이영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1-16 00:40:0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파주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파주시 최북단 민간인출입통제선 안을 관할하는 장단출장소는 15일 신년을 맞아 관내 3개 마을(통일촌·대성동·해마루촌) 주민을 위한 음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기도문화의전당 주최로 150여 명의 주민들이 장단출장소 민방위대피소를 가득 메운 가운데 트로트 가수 최서희, 성악가 이상철 등의 음악인이 대거 출연해 한바탕 신명나는 공연을 펼쳤다.

이날 음악회는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 속에 트로트 메들리로 공연의 막이 올랐고 이어 가곡과 추억의 가요들을 선보이며 공연 초반부터 관객들의 열렬한 호응으로 잊지 못할 감동을 선사했다. 

 

이번 공연은 경기도문화의전당의 ‘경기문화나눔31’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열렸으며 경기도 31개 시군의 지리적, 환경적으로 공연을 관람하기 어려운 문화배려계층을 직접 찾아가 공연을 열어주는 방문형 문화돌봄사업이다. 

 

장단지역에서는 2018년, 2019년에 이어 세 번째로 개최된 공연으로 주민들에게 평소 접하기 어려운 문화혜택을 선보였다는 좋은 평을 받았다. 

 

이완배 통일촌이장은 “지역적 특수성으로 인해 문화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환경도 안 되고 공연을 보러 다닐 수 있는 여건도 안 되는데 직접 찾아와서 공연을 해주니 모처럼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