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코로나19 대응이 바꾼 구내식당 풍경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27 07:31: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유성구=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26일 유성구청 구내식당에서 직원들이 앞자리와 옆자리를 비우고 앉아 점심식사를 하고 있다. 

 

구는 24일부터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점심시간을 4개 시간대로 나눠 구내식당을 운영해 직원들의 밀접 접촉을 최대한 억제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