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짧은 설 연휴 국내여행 선호… 국내여행객 유치준비 완료 -
- 민속놀이, 전통문화 체험, 무료입장 및 할인행사 등 60여 가지 혜택제공 -

[세계로컬핫뉴스] 설 연휴 방콕은 그만, 경상북도에서 신나게 즐겨요!

이창재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1-22 08:55:4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북=세계타임즈 이창재 기자]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날이 코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연휴기간 동안 경북 곳곳에서는 설맞이 풍성한 행사들이 펼쳐진다. 다양한 볼거리, 즐길 거리로 손님맞이에 나선 경북에서 추억을 한아름 담아 갈 수 있는 연휴를 즐겨보자. 

 

경상북도 내에는 24일부터 4일간 이어지는 이번 설 연휴기간 동안 민속놀이체험, 이벤트, 주요 문화.관광시설 할인 등 가족, 친지와 함께 경상북도 구석구석을 둘러볼 수 있는 관광 프로그램이 넉넉하게 마련되어 있다. 

 

연휴가 시작되는 24일부터 27일까지 포항시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내 신라마을에서는 전통 민속놀이 체험과 양말목직조체험을 할 수 있고, 영주시 선비촌 일원에서는 새해 윷점보기, 민속놀이 등 선비촌 세시행사가 진행된다. 의성군 조문국 박물관에서는 전통놀이체험, 무료영화 상영 및 SNS 인증 이벤트가 실시되며, 의성컬링센터에서는 무료 컬링체험을 해볼 수 있다. 

 

설 다음날인 26일, 경주 황리단길 일원에서는 13시부터 15시까지 경주국악여행을 주제로 국악버스킹이 펼쳐져 관광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예정이며, 청도군에서는 청도박물관 설맞이 한마당 행사와 한국코미디타운 플리 마켓이 열린다. 

 

연휴기간 중 도내 방문객에게는 다양한 무료입장과 할인혜택도 주어진다.  

 

경주 대릉원동궁과 월지김유신장군묘포석정 등에서는 설 연휴 내내 한복을 착용한 방문객에게 무료입장 혜택이 있다. 경주 양동마을, 안동 하회마을도산서원봉정사, 영주 소수서원소수박물관선비촌, 고령 대가야박물관에서는 설날 당일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경주 보문단지 내 호텔과 리조트 등에서도 특별한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소노벨 경주(캘리그래피 이벤트), 한화리조트(설맞이 가족놀이 한마당, 설맞이 행운의 락커를 찾아라), 일성보문콘도(윷놀이 이벤트) 등에서 즐길 수 있으니 숙소 선택 시 참고해볼만하다.  

 

또한, 경주월드에서는 2020 경자년 쥐띠 할인, 설맞이 3대가족 할인 등 다양한 할인 프로모션과 함께 가수 한여름의 트로트 파티, 새해맞이 가훈쓰기, 전통 민속놀이 행사 등의 공연이벤트가 진행된다. 

 

이밖에 자세한 관광 프로그램 일정은 경북나드리 홈페이지(tour.gb.go.kr) 또는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온 가족이 모이는 설 명절, 지역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이 즐거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마쳤으니 경북으로 많이 와주시길 바란다”고 밝히며, “2020년은 대구경북 관광의 해로서 보다 친절하고 다채로운 관광프로그램으로 관광객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창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