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농업기술원, 14일 미듬영농조합법인에 포켓형 조미밥 제조기술 이전

[세계로컬핫뉴스]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조미밥 제조기술 산업체 이전

이영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7-11-14 09:38:5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기도=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경기도농업기술원은 14일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포켓형 조미밥(가칭) 제조기술을 미듬영농조합법인에 이전했다고 밝혔다.


1인 및 맞벌이 가구 증가, 기혼자수 감소로 인해 편리성과 다양성을 갖춘 식품에 대한 소비 경향이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농업기술원은 지난 2016년 섭취가 편한 조미밥을 연구·개발해 특허출원했다.


포켓형 조미밥 제조기술은 조미가 된 밥을 도구나 장소에 구애 없이 먹을 수 있도록 개발됐으며, 조미밥 재료와 외피의 형태를 다양하게 변형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 기술을 이전 받는 미듬영농조합법인은 라이스칩과 라이스바 등을 생산해 스타벅스 등에 납품하고 있으며, 쌀빵 전문매장을 열어 건강한 먹거리 문화를 확대하고 있다. 이번 기술이전으로 더 다양한 쌀가공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순재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농식품연구개발의 확대 및 가공산업의 발전을 통해 농가소득 증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