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의 적극적인 참여로 독서의 달 행사 성료

[세계로컬핫뉴스] 시민과 함께한 9월의 송화도서관 ‘책 한잔 어때?’

이의수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0-07 10:35:4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주시=세계타임즈 이의수 기자] 경주시립송화도서관은 독서의 계절을 맞아 지난 한달 간 진행한 9월 독서의 달 행사가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에서 제공한 ‘책 한잔 어때?’라는 슬로건으로 시민과 나눔, 소통, 공감하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원화전시회 ‘나는 보이지 않아요’ , 도서전시회 ‘책을 품은 추석’ ‘아픈 책들에게 위로를’, 도서교환전 'Change book' , 뚝딱뚝딱 천 필통 DIY, 대출정지 면제 서비스 등 다양한 연령층 모두가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특히, 따돌림과 함께 함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원화전시회와 9월 추석을 맞아 추석관련 그림책 전시회, 올바른 도서 이용 문화 정착을 장려하기 위해 훼손도서 전시회는 가족단위의 이용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전시회에 참여한 한 시민은 “다양한 주제의 전시회를 보면서 평소에는 나누기 힘든 주제의 대화를 할 수 있어 좋았다.”고 밝혔다. 

 

가정에서 소장하고 있는 도서를 가지고 나와 이웃과 필요한 도서를 서로 교환하면서 독서와 나눔 문화를 실천한 ‘Change book' 도서교환전도 시민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냅킨공예를 이용한 수제 천 필통을 만들어보는 ‘뚝딱뚝딱 천 필통 DIY’ 체험행사를 통해 학생들에게 나만의 필통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최용태 경주시립도서관장은 “독서의 달 행사를 통해 바쁜 일상 속에서도 책 한권 읽을 수 있는 여유와 함께 다양한 행사 참여를 통해 도서관과 더욱 가까워지는 계기가 됐다”며, “책 읽는 즐거움과 가족의 행복을 확산하는 다양한 도서문화행사를 계속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의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