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1·2·대야 행정복지센터, 현장 책임자가 방문하는 ‘감동(洞) 사례관리사’ 운영

[세계로컬핫뉴스] 군포시, 찾아가는 ‘감동’ 복지서비스로 복지체감도 UP!

이영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1-08 10:58:1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 세계타임즈

 

[군포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군포시 군포1·2·대야 행정복지센터는 지역복지의 최일선 현장책임자가 직접 방문하는 ‘감동(洞) 사례관리사’를 한 해 동안 운영한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센터에 따르면 군포1동, 군포2동, 대야동의 복지업무를 총괄하고 있는 복지과장이 ‘감동(洞) 사례관리사’로 직접 나서 취약계층 지역사례 발굴을 위해 매월 5가구 이상을 방문한다는 계획이다.  

 

방문 대상은 지역 내 독거어르신·한부모·장애인 등 소외계층으로 맞춤형복지팀과 함께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주민들을 직접 찾아다니며 도움이 필요한 부분을 파악해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위기 해소에 앞장선다. 

 

또 상담을 통해 단순 복지서비스 연계가 필요한 경우에는 자체 지원으로 해결하고, 사례개입이 필요한 경우에는 통합사례관리 및 무한돌봄센터 의뢰를 통해 맞춤형 복지제공을 연계해 준다는 방침이다. 

 

진용옥 행정복지센터 복지과장은 “시민이 찾아오기만을 기다리지 않고 현장책임자가 직접 찾아감으로써 지역주민들의 복지체감도가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복지사각지대가 해소될 수 있도록 열심히 발로 뛸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