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27일(목) 까지 / 소상공인 일반음식점 20개소, 숙박업 14개소 지원

[세계로컬핫뉴스] 식품·공중위생업소 환경개선 지원 사업 추진

김민석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17 11:13:0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동해시=세계타임즈 김민석 기자]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2020년 식품·공중위생업소 편의시설 확충과 영세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환경개선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신청일 현재 6개월 이상 동해시에 영업주의 주소와 영업장이 있는 자로서, 상시근로자 5인 미만의 소상공인 일반음식점 20개소, 숙박업 14개소 총 34개소를 선정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내용은 식품·공중위생 향상을 도모하기 위한 시설 환경정비 개선비로 업소 당 최대 800만원 범위 내에서 지원한다. 

 

 지원을 희망하는 업소는 시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고하여 오는 2월 27일(목)까지 사업신청서, 사업계획서, 소상공인 확인서 등 서류를 작성하여 동해시청 체육위생과로 방문 또는 우편(등기)으로 제출하면 된다. 

 

 특히, 동해시는 영세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운영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하여 반드시 소상공인 적합여부를 확인한다는 방침이다. 

 

 기타 신청 및 지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동해시청 체육위생과(☏539-2124)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동해시는 지난해 위생업소 환경개선 사업으로 272백만원(자부담 별도)의 예산을 들여 음식점 22곳, 숙박업소 14곳, 이용업 6곳 등 총 42개 위생업소의 입식시설, 주방, 화장실 등 노후시설을 개선하고 종사자 위생수준 및 서비스 수준 향상 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김진근 체육위생과장은 “식품·공중위생업소 환경개선 지원 사업을 통하여 위음식점·숙박업을 이용하는 시민 및 관광객에게 위생적이고 쾌적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민석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