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공공기관 혁신워크숍 개최
- 자유토론에서 청렴‧혁신위한 성찰과 반성, 개선 논의
- 25개 기관 각 혁신방안 공유…시민신뢰 제고 방안 등
- 청렴·효율성 제고 및 혁신적 리더십 위한 특강도 이어져
- 이용섭 시장 “선공후사의 혁신으로 심기일전해 시민의 기관으로 거듭나도록 끊임없이 노력해야”

[세계로컬핫뉴스] 광주 공공기관 시민신뢰 위해 과감한 혁신 나선다

손권일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11-21 11:32:3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광주=세계타임즈 손권일 기자] “선공후사의 강도 높은 혁신으로 심기일전해 공공기관이 시민의 기관으로 거듭나도록 끊임없이 노력해주길 바란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0일 오후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시 산하 25개 공공기관장, 광주혁신추진위원회, 시 간부 등 50여명이 참석한 ‘공공기관 혁신워크숍’에서 “취임 이후 줄기차게 공공기관에 강도 높은 혁신을 요구해 왔지만 시민의 기대 수준에 크게 미치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이 시장은 “세상은 크게 바뀌고 있는데도 기관장들의 혁신의지가 크게 부족하고 구태의연한 관행을 버리지 못하고 있다”며 “앞으로 성과를 창출하는 기관장에 대해서는 상응하는 대우를 하겠지만, 혁신 의지가 부족하고, 공정하고 투명하게 업무를 처리하지 않는 기관장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조치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날 워크숍은 민선 7기 3대 시정가치인 혁신, 소통, 청렴을 시 산하 공공기관이 강도 높게 실천해 시민이 바라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기 위해 마련됐다. 

 

 

 자유토론에서 이용섭 시장과 각 기관장, 혁신추진위는 공공기관의 역할과 청렴‧혁신적인 조직문화 확립을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기관장들은 시민이 믿고 바라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기 위해 구태의연한 관행을 버려야 하고, 뼈를 깎는 혁신을 추진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공공기관 내부 혁신방안 보고에서 시 산하 25개 공공기관은 각 기관별로 시민신뢰 제고를 위한 조직혁신, 코로나시대 업무 효율화를 위한 경영혁신, 조직화합을 위한 노사상생 방안을 발표했다. 

 

 광주도시공사는 조직혁신을 위해 반부패‧청렴 선순환 구조를 확립한다고 보고했다. 관내‧외 출장, 반일 연차휴가, 시간외근무, 특근급식비 등 청렴도 취약분야에 자체 감사를 실시해 부정 수급이 없도록 복무 시스템을 개선하고, 열린 감사를 위해 청렴시민감사관제를 시행한다. 

 

 앞선 특강에서는 정채웅 변호사의 ‘공공기관 청렴성과 효율성 제고 방안’이라는 주제발표와 김양현 전남대학교 교수의 ‘좋은 삶, 공동체, 그리고 혁신적 리더십’ 발표가 이어져 공공기관의 혁신을 독촉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손권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