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타임즈TV] 자유한국당 초선의원 성명서, 대한민국 검찰은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의 뇌물 혐의 의혹 등에 대해 지금 즉시 김기식 원장을 소환해서 조사해야 한다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4-13 11:54:5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대한민국 검찰은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의 뇌물 혐의 의혹 등에 대해 지금 즉시 김기식 원장을 소환해서 조사해야 한다.

김기식 원장은 피감기관과 민간은행의 돈으로 외유성 출장을 다녀오고, 임기종료를 앞두고 정치자금을 사적 용도로 사용한 의혹이 짙어지고 있다.

국정감사를 통해 비판한 기업으로부터 거액의 후원금을 받았다는 문제제기도 나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피감기관 및 기업 대관 담당자를 상대로 고액의 강연 프로그램을 운영했다는 의혹도 점점 커지고 있다.

이 같은 의혹으로 김기식 원장은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야권과 시민단체들로부터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뇌물, 형법상 직권남용, 공직자윤리법·정치자금법·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로 고발된 상황이다.

하지만 김기식 원장은 적법한 공적목적의 출장이었다는 국민 어느 누구도 믿을 수 없는 입장만 앵무새처럼 반복하고 있다.

청와대까지 나서 적극적으로 김기식 원장을 변호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제 검찰의 의지가 중요한 시점이다.

국민의 눈높이에서 공정한 법적용으로 국민의 눈을 속이고, 국민의 혈세를 낭비하고
우월적 지위를 남용한 죄를 엄중히 조사해야 한다.

우리 자유한국당 초선 국회의원 일동은 인사참사에 대한 청와대의 사과와 김원장의 즉각적인 사퇴를 요구한다.

대한민국 검찰은 국민께 공명정대하고 정정당당하게 수사한다는 의지를 보여주기 위해, 정권의 눈치를 보지 말고 김기식 원장을 즉시 소환 조사해서 국민적 의혹을 말끔히 씻어내기 바란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