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농약 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 안정적 정착 평가
제도 도입 후 부적합 농산물 비율 감소(’18년 0.96 → ’19년 0.75%)

[세계로컬핫뉴스] 전라북도 농산물 안전성 향상

이정술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14 12:00:5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전북=세계타임즈 이정술 기자] 전라북도는 PLS(농약 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 도입 후 도내 부적합 농산물 비율이 소폭 감소했다고 밝혔다.

 

PLS란 농산물별로 국내외 등록된 농약에 대해 잔류허용기준을 설정하여 관리하고, 그 외 잔류허용기준이 없는 농약은 불검출 수준의 일률기준(0.01mg/kg)을 적용하는 제도이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북지원과 전라북도 보건환경연구원 2개 기관에서 총 4,953건(품질관리원 4,315, 보건환경연구원 638)의 2019년산 농산물을 조사한 결과, 부적합 비율은 0.75%로 총 37건의 부적합 농산물을 적발했다.
 

2018년 부적합 비율인 0.96%보다 0.21% 감소하였고, 전국 평균인 1.3%보다도 0.55% 낮은 수치이다. 

 

 

PLS 도입으로 관리 기준이 대폭 강화된 것을 고려한다면 제도가 연착륙 되어 농산물의 안전성이 크게 향상되었음을 의미한다. 

 

농업인 대상의 적극적인 PLS 교육과 홍보에 더불어 농약 안전 사용 기준을 지키려는 올바른 농약 사용 문화가 정착되었다는 평가다.
 

전라북도는 시군과 협력하여 국민의 먹거리 안전성 제고라는 제도 도입의 취지와 작물별 사용 가능 농약 등의 주의사항을 적극 홍보하였고, 농민의 입장에서 등록된 농약의 부족 및 인근 농장을 통한 비의도적 오염 등 농업 현장의 문제 해결을 중앙부처에 지속적으로 건의해 왔다. 

 

전라북도 관계자는 부적합 적발된 농가들에 대한 지도 교육을 실시하고, 향후에도 PLS 제도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농산물 안전성 조사에서 부적합으로 적발된 농가는 농민공익수당 지급대상에서 제외되는 등 불이익을 받게 되므로 농약 안전 사용기준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 PLS (농약 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

* PLS : Positive List System 

 

(농약 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 국내외 농산물별로 등록된 농약에 대해서는 잔류허용기준을 설정하여 적용하고, 없을 경우 일률적인 0.01ppm 적용(2019.1.1 전면 시행)

 

* 일본(2006), EU(2008), 대만(2008) 등 주요 수입국에서 기 시행 중이며, 우리나라도 2016.12.31부터 견과종실류 및 열대과일류에 이미 적용 중

 

 

잔류허용기준 여부

농약 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 시행 전

농약 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 시행 후

기준 설정 농약

설정된 잔류허용기준(MRL) 적용

좌동

기준 미설정 농약

CODEX 기준 적용

유사 농산물 최저기준 적용

해당 농약 최저기준 적용

일률기준(0.01ppm) 적용

 

* 기준이 없음에도 ①②③ 순차 허용으로 발생하는 농약 오남용 개선

 

(농약관리) 농업인들의 농약 안전 사용을 위한 ‘안전사용기준(PHI)’과 소비자의 안심 섭취 기준을 제시하는 ‘잔류허용기준(MRL)’으로 구분

 

 

구분

안전사용기준

(PHI, Pre-Harvest Interval)

잔류허용기준

(MRL, Maximum Residue Limits)

개념

농업인들이 농약을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기준

사람이 일생동안 섭취해도 건강에 이상 없는 수준의 허용량

근거

농약관리법(농식품부, 농진청)

식품위생법(식약처)

구성

농약제품 × 농작물 × 병해충

농약성분 × 농작물

예시

비펜트린 유제

: 감귤에 자나방류 발생시 수확14전까지 1천배 희석하여 3회 이내 살

비펜트린(Bifenthrin) (단위 : ppm)

: 가지 0.3, 감귤 0.5, 감자 0.05,
1.0, 배추 0.7, 오이 0.5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정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