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산시, 「2021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 추진
◈ 2.19.~3.19. 예비창업자 30개사, 1년 미만 초기 창업자 70개사 모집
◈ 1:1 맞춤형 교육·컨설팅, 사업화 자금, 판로 및 투자유치 지원 등 혜택 주어져…

[세계로컬핫뉴스] 4차산업 선도 유망 기술기반 창업기업 100개사 육성한다!

장경환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2-19 12:20:0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세계타임즈 장경환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이병진)는 오는 19일부터 부산경제진흥원 창업지원센터와 함께 기술기반 예비·초기 창업기업 육성을 위한「2021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을 시작한다.

 

이 사업은 지난 2010년부터 11년간 약 2,000여 개의 창업기업들을 지원해 그동안 누적 매출 약 6천800억 원과 5,200명의 고용 창출 효과를 거두는 등 명실공히 부산의 대표적인 창업지원 사업이다.

 

올해는 부산지역 기술제조, IT·ICT, 지식기반 제조 및 서비스 분야 등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기술을 가진 예비창업기업 30개사와 1년 이내(2020년 1월 이후 창업) 초기창업기업 70개사를 구분하여 선발한다. ▲부경대 용당캠퍼스 내 부산창업지원센터에 1년간 창업공간을 제공하고 ▲1:1 맞춤형 창업교육 프로그램 및 컨설팅 ▲사업화자금(최대 1천6백만 원) ▲판로 및 투자유치 지원뿐만 아니라 ▲전포동의 e커머스비즈센터와 연계하여 전자상거래 분야 컨설팅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신청방법은 3월 19일까지 부산창업포털(www.busanstartup.kr) 및 창업지원사업 통합관리시스템(www.bs-net.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고, 1차 서류심사 및 2차 사업계획서 발표 심사를 통해 4월 초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은 부산시가 10년 넘게 추진해 온 창업 생태계의 초석을 다지는 사업으로 부산이 키워낸 창업기업이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부산창업포털(www.busanstartup.kr) 및 부산시 홈페이지(www.busan.go.kr)에서 확인할 수 있고 궁금한 사항은 부산광역시 일자리창업과(☎ 051-888-4411)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장경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