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설계 용역완료에 따른 동대구로 디자인 개선사업 본격추진-

[세계로컬핫뉴스]동대구로, 청년들이 모이는 공간.대구의 새얼굴로 탈바꿈

이의수 | news@thesegye.com | 입력 2017-10-12 12:32:1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구=세계타임즈 이의수 기자]대구시는 동대구로 디자인 개선사업의 실시설계 용역이 완료됨에 따라 대구 대표 관문인 동대구로의 경관을 개선하고 청년창업이 활발하게 일어나는 벤처 상징거리를 조성하는 디자인 개선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대구시는 대구 대표 관문인 동대구 벤처밸리 일대를 청년들이 모일 수 있는 소통과 교류 공간, 벤처 상징 거리로 조성하기 위한 실시설계 용역을 완료하고, 공사비 48억원을 투입해 내년 상반기 완료를 목표로 동대구로 디자인 개선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대구시는 동대구 벤처밸리 구간(동부소방서 ~ 대구상공회의소 서측 가로)에 창업 청년들의 소통 공간 조성 및 경관개선으로 벤처밸리 활성화를 유도하고, 건축물 조명, 수목등을 설치해 밤이 아름다운 거리(동대구역 네거리∼MBC네거리)로 조성할 예정이다.


주요 사업내용으로 포켓공원과 데크 쉼터 및 벽천 조성, 띠녹지 및 자전거도로 확보 등을 통해 보행환경을 개선하는 동시에 벤처밸리의 공공기관 건물 및 보행로에 첨단 이미지에 부합된 특화 조명을 설치하고 동부소방서 외관 개선을 통해 동대구역을 이용하는 방문자들에게 대구의 좋은 첫인상을 심어주고 대구 관문으로서의 위상이 강화되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대구시의 대기정보를 표시하는 스마트 가로등 설치, 무료 공공 와이파이 구축, 전기자동차 충전소, 태양광 벤치, CCTV 설치 등 스마트 시스템 도입을 통해 벤처밸리에 걸맞은 가로환경으로 획기적으로 탈바꿈 시킬 계획이다.


또한, 대구 테크노파크 1층부 개방 및 데크 공간 조성을 통해 내‧외부 공간간의 연계를 유도하여 시민들이 손쉽게 벤처밸리 기관들에 접근할 수 있게 하고, 외부에서도 공공와이파이를 이용한 노트북이나 태블릿 등으로 작업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동대구 벤처밸리에 위치한 공공기관 및 대구 상공회의소와의 적극적인 협의와 협약을 통해 성공적인 사업 진행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였고, 일부 기관들은 이번 디자인 사업과 연계해 자체적으로 건물 외관 개선 및 주변 정비, 1층부 전시공간 조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동대구로 디자인개선사업은 향후 스마트벤처창업학교 부지에 동대구벤처밸리 기업성장지원센터, 콘텐츠기업 육성센터가 건립 예정이어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동대구로 디자인 개선사업을 통해 동대구로가 청년들의 소통과 쉼터로서의 공간으로 재탄생해 역동적인 대구 관문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의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