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체육활동 독려 위한 맞춤형 지원 사업, 다양한 종목 가능
오는 2월 17일부터 2월 21일까지 접수, 생활체육활동 활성화 기대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는 참여자 중심 맞춤형 프로그램

[세계로컬핫뉴스] 마포구, ‘찾아가는 장애인 생활체육교실’… 오는 9월까지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14 12:38:5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마포구=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2020 찾아가는 장애인 생활체육교실’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장애인 생활체육 모임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장애인 생활체육교실’은 마포구 거주 장애인 5명 이상으로 구성된 자생적 모임의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공모해 구성원이 선정한 강사의 강사료를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체육활동이 진행되는 특정 장소로의 접근이 어려운 장애인들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맞춤형 지원 사업이라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

 

2014년 처음 사업을 추진한 이후, 구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으며 매년 참여자가 늘고 있으며 체육 활동에 폐쇄적인 여성 장애인에게도 다양한 생활체육 기회를 제공해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주고 있다.

 

지난해에는 볼링, 탁구, 게이트볼, 특수체육 등 다양한 종목으로 15개의 모임이 선정돼 총 112명이 ‘찾아가는 장애인 생활체육교실’에 참여한 바 있다.

 

올해 접수 기간은 오는 2월 17일부터 2월 21일까지로, 마포구에 거주하는 장애인 5명 이상으로 모임을 구성하고 체육교실을 운영할 강사와 장소를 미리 준비해 신청해야 한다.

 

마포구청 생활체육과로 방문해 신청서와 참여자 명단을 제출하거나 담당자 전자메일(itsdifferent@mapo.go.kr)로 제출하면 된다.

 

접수 기간 후 구는 신청서를 바탕으로 생활체육 프로그램 제안의 필요성과 타당성, 기대효과 등 선정기준에 따라 최종 지원 대상을 선정한다.

 

선정된 모임의 프로그램은 오는 3월부터 9월까지 주 1회(또는 2~3회 가능), 최대 20회까지 운영한다.

 

다만,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라 기간이 탄력적으로 운영될 수 있다.

 

‘찾아가는 장애인 생활체육교실’ 관련 기타 자세한 사항은 마포구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생활체육과(02-3153-9855)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구의 ‘찾아가는 장애인 생활체육교실’이 언제 어디서든 장애인들이 쉽게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는 여건 조성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라며 “올해 진행하는 생활체육교실 공모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