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향후 10년간 4개분야 20여개 사업에 1,972억원 투자

[세계로컬핫뉴스] 「무릉권역 종합개발계획」 실행가능성 높이다!!!

김민석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4-16 13:12:0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동해시=세계타임즈 김민석 기자] 동해시는 1977년 무릉계곡을 국민관광지로 지정하고 관광지의 이미지 제고와 위상정립을 위하여 「무릉계곡 관광지 조성계획」을 수립한 후 그동안 무릉계곡 관광지 조성사업을 추진하여 왔다. 

 

 그러나「무릉계곡 관광지 조성계획」수립 이후 지역의 여건변화와 새로운 정책변화로 무릉계곡을 포함한 권역전체에 대한 종합개발계획 수립의 필요성이 증대되었다. 

 

 특히 동해시는 해안을 중심으로 해양 관광산업이 발달한 도시로서 상대적으로 취약한 내륙관광의 개발이 절실히 필요한 시점에서,

 

무릉권역을 중심으로 추진되는「무릉 건강·복합체험 관광단지」지역 개발 사업이 국가계획인 강원도 거점육성형 지역개발계획으로 고시 (2018. 1. 5)되면서 사업의 실행력이 담보가 되는「무릉권역 종합개발계획」 수립이 가능하게 되었다. 

 

 

 동해시는「무릉권역 종합개발계획」은 정부의 지역혁신과 국가균형발전 정책기조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전략을 모색하고, 동해시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행복도시 동해시를 실현하는데 무엇보다 중요한 추진과제라 인식하고, 향후 10년간 지역을 특화 발전시키기 위한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담은 4개분야 20여개 사업에 1,972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추진하기로 하였다.  

 

 이번 「무릉권역 종합개발계획」에는 무릉권역에 대한 중·장기 발전 청사진이 제시되었으며, 반영된 4개분야 주요사업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① 무릉 복합체험 관광지 조성
⇒ 짚라인, 정원관광, 폐산업시설 문화재생, 복합커뮤니티센터,
모세의다리, 수변무대, 진입도로 등 조성

 

② 무름 건강생명 휴양지 조성
⇒ 루지 체험장 조성, 무릉 오선녀탕 인프라 구축 등

 

③ 백두대간 동해소금길 조성
⇒ 생태탐방로 인프라 구축, 동해소금길 명소화사업, 금곡동 옛길 조성 등

 

④ 무릉계곡(관광지) 종합정비 계획
⇒ 원삼화사 발굴조사, 무릉계곡 순환 산책로 조성, 삼화전시관 등

 

이렇게 개별의 사업을 연결하여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종합개발 계획을 수립하여 체계적으로 무릉권역 일대를 개발할 계획이며,이번달 무릉건강복합체험 관광단지 진입로 지역개발구역 지정 및 실시 설계 발주를 기점으로 무릉권역 개발을 본격 추진할 것이다. 

 

 동해시는 실행가능한 사업추진을 위해 가용자원의 선택과 집중을 통해 지역발전 및 파급효과가 큰 사업을 시행하여 민간투자의 여건을 마련 하는 등 민간자본 유치를 위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앞으로도 동해시는 무릉권역 지역의 발전과 효율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지역의 발전잠재력이 있는 사업을 지속 발굴하여 무릉권역 종합개발 계획을 보완 발전시키면서, 동해시는 해안과 내륙을 잇는 종합 관광도시 거듭날 것이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민석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