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증평군, 가로수 가지치기 통해 도심 경관 개선한다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1-08 13:25:3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증평=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증평군이 아름다운 경관 조성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2월까지 사업비 6000만원을 투입해 가로수 가지치기사업을 실시한다.


가로수 가지치기는 연차적으로 수목의 휴면기인 동절기에 실시되는 사업으로, 올해는 △중앙로(증평읍 초중리 삼보사거리~증평읍 장동리 윗장뜰사거리) △증평로(증평읍 장동리 윗장뜰사거리~증평읍 증천리 여성회관) △증평읍 초중리 택지개발지구 내 초중로 등 6개 노선의 은행나무와 칠엽수 약 500여주를 대상으로 실시된다.


특히 군은 교통표지판 등 도로 시설물 가림구간, 건물접촉 및 은행나무 열매 악취 등으로 민원이 잦은 구간을 우선적으로 실시할 방침이다.


황인수 휴양공원사업소장은“이번 가로수 가지치기 사업을 통해 수목 생육환경 개선으로 인한 도심경관 향상과 가로수로 인한 주민불편사항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며“가지치기 작업이 시행되는 기간 동안 군민들의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군민들의 불편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현장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로수는 도심경관가치의 중요한 요소로 삭막한 도시환경에 녹색의 푸르른 생기를 불어넣고 보행자나 운전자에게 쾌적한 느낌 및 심리적 안정감 제공과 더불어 방풍, 방음효과까지 제공한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