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道 16억 원·시군 80억 원 지원

[세계로컬핫뉴스] 강원도, ‘코로나19’ 극복 관련 지역사랑상품권 예산 국비 96억 원 확보

김민석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3-26 13:31:1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강원도=세계타임즈 김민석 기자] 강원도는 정부가 지난 2. 28.에 발표한 ‘코로나19 파급영향 최소화와 조기 극복을 위한 민생·경제 종합대책’의 주요골자인 지역사랑상품권 발행 확대와 관련된 예산으로, 국비 96억 원을 확보했다. 

 

 이로써 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지역사랑상품권 사업을 무리 없이 진행할 수 있게 됐다. 

 

□ 정부(행정안전부)에서 지원하는 예산은

 

 코로나 대책기간인 3월부터 4개월 간 지역사랑상품권 10% 할인판매와 2% 지방비 매칭을 조건으로 하여 기간 내 특별할인 판매액의 8% 할인 보전액을 지원해 주는 것으로, 그 금액은 도 16억 원, 시·군* 80억 원이다.

 

* 춘천, 강릉, 태백, 삼척, 홍천, 영월, 정선, 철원, 양구, 인제, 고성

 

 특히, 행정안전부는 당초 도 단위 지원계획이 없었으나 도에서는 코로나19 관련 1차 정부 추가경정예산 시기인 2~3월 기간 동안, 관련 부처(기획재정부, 행정안전부)와 국회에 광역상품권인 ‘강원상품권’ 유통의 필요성·당위성*을 설명하며 코로나19 대책 추진비와 광역상품권 유통비에 대한 지속적인 국비 지원을 건의해 왔고, 그 결과 코로나19와 관련된 국비 16억 원을 추가로 확보하게 됐다.

 

* 강원상품권 유통 필요성·당위성

 

- 도내 주민생활권을 고려한 상품권 통용이 확대되어 지역상품권 구매를 유도하고 연계 지역소비 창출 가능

 

- 관광산업이 발달한 강원도 특성 상, 외부관광객 수요창출에 효과적
   (시군 이동에 따른 구매불편 감소, 관광객 이동범위 확대에 따른 연계 소득 창출)

 

- 지역상품권 미발행 시·군에서 지역경제 활성화 유도

 

 한편, 도와 도내 시·군은 확보한 국비와 매칭한 지방비를 토대로, 코로나19 대책기간인 3 ~ 6월 기간 동안 시군 상황에 맞게 시기와 기간을 조정하여 강원상품권과 시·군상품권을 합쳐 총 1,195억 원 규모(판매 예상액)의  10% 특별할인을 실시한다.  

 

 강원도 노명우 경제진흥국장은 “지역사랑상품권 유통 확대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킬 수 있는 중요한 대책인 만큼 국비 등 예산을 확보하여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하며 “대책의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이번 특별할인 기간 동안에 구매하는 지역사랑상품권을 올해 상반기 안에 소비하는 데 도민 분들이 적극적으로 협조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민석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