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월까지 유동인구가 많은 중심상권 일대 상가 대상 ‘문 열고 난방영업 자제’ 계도 활동
◈ 실내 18~20℃의 적정온도 유지하기,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제품 사용하기 등 실천 방안 제시

[세계로컬핫뉴스] 부산시, 겨울철 에너지 절약을 위한 합동 캠페인 및 계도 활동 펼친다

장경환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1-14 14:27:0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세계타임즈 장경환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구·군과 함께 오는 2월까지 유동인구가 많은 중심상권 상가를 대상으로 문 열고 난방영업 자제 계도 활동을 펼친다.

 

특히 1월 14일부터 29일까지 서면, 광복동, 덕천역 등 유동인구가 많은 중심상권 5개소를 대상으로 시·구, 한국에너지공단이 합동으로 에너지 절약 홍보 활동을 할 예정이다.

 

지난 1월 10일 오전 8시에는 시청 1·2층 출입구에서 일반시민, 공무원 등을 대상으로 동절기 에너지 절약 홍보물과 절전형 콘센트를 배부하는 에너지 절약 캠페인을 전개했다.

 

올겨울 전력수급 상황은 전반적으로 안정적일 것으로 전망되나 일시적 한파 및 명절을 앞두고 전력수요가 급증할 수 있어 에너지 절약방법에 대해 사전 홍보를 한 것이다.

 

홍보물에는 실내에서 18~20℃의 적정온도 유지하기,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제품 사용하기, 스마트 플러그로 대기전력 차단하기, 태양광 발전 설비 설치하기, 문 닫고 난방 영업하기, 두툼한 옷을 입어 체온 유지하기 등 다양한 에너지 절약방법이 소개되어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에너지 절약 홍보 및 계도 활동으로 동절기 에너지 수급에 지장이 없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겨울철 절전요령 리플렛 및 홍보물품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장경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