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백전, 7월 1일부터 0~10만원 10%, 10~50만원 5% 캐시백 지급
◈ 시의회 및 민간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지역화폐정책위원회, 제1차 회의 개최(6.22)
구간별 캐시백 결정 등 향후 동백전 주요정책 및 운영전반에 시민의 다양한 목소리 반영
◈ 소상공인 지역상품몰 및 관광상품권(선불카드) 도입 등 결제수단 외 서비스 다양화 추진

[세계로컬핫뉴스] 하반기 구간별 캐시백 확정, 서비스 다양화로 안정적 운영 추진

장경환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6-30 14:38: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세계타임즈 장경환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지역화폐 동백전을 보다 안정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7월 1일부터 캐시백 요율을 당초 월 50만 원 한도 6%에서, 결제금액별 0~10만 원까지 10%, 10~50만 원까지 5%(월 한도 50만 원)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동백전은 발행초기 당초 1개월만 계획했던 출시기념 10%캐시백 이벤트를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4월까지 연장 운영해 왔으나, 예산 제약 등으로 5월부터 6% 상시 캐시백을 지급하고 있다. 부산시는 지속적인 국비 확보와 시비 편성으로 ‘20년 발행목표인 3,000억 원보다 2배 이상 많은 7,000억 원(6월 28일 기준)을 상반기 중 발행하였고, 현재 월 1,000억 원 내외 발행 규모로 안정적으로 운영 중에 있다.

 

* 발행 현황 : ’가입자수 81만8천명, 충전금액 7,092억원, 결제금액 6,799억원(6.28 기준)
** 동백전 최근 발행액 추세 : (4월) 2,344억원, (5월) 1,428억원, (6월 28일) 998억원
*** ’20년 동백전 확보 예산 및 예상발행규모  

구 분

발행규모

캐시백 예산

캐시백 요율

비고

합계

11천억원 이상

1,035억원(710, 325)

 

 

상반기분(1~2)

1,250억원

75억원(50, 25)

10% (100만원 한도)

7,050억원

코로나 대응(3~4)

3,500억원

400억원(280, 120)

10% (100만원 한도)

코로나 안정기(5~6)

2,300억원

125억원(15, 110)

6% (50만원 한도)

포스트 코로나(7월 이후)

3,500

350억원(280, 70) 예상

0~10만원 10%. 10~50만원 5%

(50만원 한도)

4,750억원

하반기분

1,250

85(국비) 예상

 

 

이번 캐시백 정책 변경은 최근 부산 등 전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다시 나타나고, 전 국민에게 지급된 긴급재난지원금이 90% 이상 소진되어 지역 경제가 다시 침체될 우려가 있다는 배경 속에서 시민들이 보편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금액대의 캐시백을 확대한 것으로, 시의원, 민간전문가, 상인·시민단체, 공무원 등 총 17명으로 구성된 1차「지역화폐 정책위원회(6.22)」에서, 캐시백 정책의 연속성 보장과 국비 지원 조건 및 실사용자 비율 등을 고려하여 실효 캐시백이 최소 6% 이상이 유지되도록「결제금액별 0~10만원까지 10%, 10~50만원까지 5% 캐시백(월한도 50만원)」방안을 결정하게 되었다.

 

* 실사용자 비율 : 가입자 80만 명 중 실사용자 60만 명, 그 중 1/3인 20만 명이 0~10만원 충전,

                       나머지 40만 명은 10~50만 원 충전
** 결제 금액별 캐시백 요율

결제금액

~10만원

~20만원

~30만원

~40만원

~50만원

실효 캐시백

10%

7.5%

6.66%

6.25%

6%

명목 캐시백

10%

5%

*** 향후 예산사정에 따라 필요시 제2차 지역화폐정책위원회(9월 중)에서 캐시백 요율 재검토 예정

 

향후, 소상공인의 판로 개척 지원을 위하여 지역 소상공인 상품몰(가칭 동백몰)을 9월 중 오픈하여 온라인 결제를 추가하고, 소상공인 외 배달을 주로 하는 전통시장(동백시장)과 음식점(동백식당), 중소기업 우수제품(동백상회)도 하반기 내 동백전 앱에서 시범운영할 수 있게 준비 중이다. 또한, 동백전 앱을 가입하지 않아도 부산을 방문하는 관광객이 쉽게 발급받고 사용할 수 있도록 관광상품권 도입도 하반기에 추진할 예정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변경된 캐시백 결정으로 동백전은 연말까지 1조 1천억 원 이상 발행할 것으로 예상되며, 사업을 보다 안정적으로 추진하면서 더 많은 시민들이 혜택을 받을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 지역 소상공인몰과 관광상품권 도입 등 앱의 기능 다양화로 지역경제와 소상공인을 위한 지역화폐로서의 역할을 다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참고 : 지역상품몰 화면

지역상품몰 진입

메뉴 카테고리

상품 메뉴

동백몰 결제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장경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