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수원 원전수출처’ 코로나19 예방물품 지원

[세계로컬핫뉴스] 경주시 황오동, 한수원 원전수출처와 코로나19 극복 협력

이창재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20 15:12:1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주시=세계타임즈 이창재 기자] 한수원 원전수출처(처장 임승열)는 19일 황오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마스크 1,000개와 손소독제 50개 등예방물품을 기부했다.
 

 

임승열 처장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따른 예방물품 품귀현상 소식을 접하고 불안에 떨고 있을 주민들을 위해 힘을 보태게 됐다”며, “황오동 내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예방물품이 보급돼 현 상황을 안전하게 이겨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최병한 황오동장은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따라 지역주민들의 불안감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에 직원들이 직접 성금을 모아 도움의 손길을 내밀어 준 한수원 원전수출처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수원 원전수출처는 황오동과 자매결연을 맺은 2017년부터 문화·여가 프로그램 제공, 행사기념품 지원 등 지역주민을 위한 다채로운 사회공헌 활동에 이바지해오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창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