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하늘을 나는 드론동아리, “플라인폴(Flying Incheon Police)”

심동윤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7-11-13 15:19:2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 세계타임즈

 

[인천=세계타임즈 심동윤 기자] 인천지방경찰청(청장 이주민)은 11월 10일 드론 치안서비스 시대를 맞아 인천항공대 경감 이문철 외 34명이 인천경찰 드론동호회 “플라인폴(Flying inchon Police)발대식 개최하였다. 

 

 “드론”이란 무선전파로 조종할 수 있는 무인 항공기로, 군사용도로 처음 생겨났지만 최근엔 고공 촬영과 산업용도로 확대 된 것으로, 드론은 군사용 뿐 아니라 기업, 미디어, 개인을 위한 용도로 활용되고 있다. 사람이 직접 접근하기 위험한 환경이나 공중 조망이 필요한 상황에 활용되며, 농업에서는 파종(씨앗을 뿌려 심는 일) 및 농약을 살포하는 방법으로 이용되고 있다.

 특히, 지역적인 특색으로 인천은 바다와 산과 어울려져 있는 곳으로, 다른 지방과 비교하여 보면 실종자 관련사건 사고 발생 가능성이 높아 인력으로 한계가 있는 부분을 드론을 통해서 현장에 투입되어 수색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드론을 통한 치안서비스가 더욱 필요한 시점이다. 

 

 발대식 행사드론 특강에서 경찰대학 치안정책 교수 권희춘 교수는 4차 산업에서 드론 경찰 치안서비스 중요성을 거듭 강조하였다. 

 

 드론 동아리 회장을 맡은 인천지방경찰청 관광경찰대 경위 음영배는 “자격증 보유자를 중심으로 드론 조종기술 및 안전사고에 대한 교육을 및 경찰업무 관련 드론 연관성, 활용성에 대한 토론과 실질적 비행 연습으로 숙련도를 높여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고, 이에 인천 시의원 김정헌, 인천시 항공과 과장 권혁철 등은 적극적인 후원을 해주시기로 약속을 하였다.  

 

 드론동호회 “플라인폴(Flying inchon Police)은 드론 및 비행기술 등을 토론하고, 정기 모임을 통해 시민을 위한 치안서비 제공에 앞장 설 것을 다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심동윤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