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성주군, 규제개혁 임도(林道) 규제완화

김승일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7-11-14 15:21:0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성주=세계타임즈 김승일 기자] 성주군은 지난 10월 23일부터 규제개혁 차원에서 임도규제를 일부 완화하여 시행하고 있다.

 

성주군은 대구와 인근 도시에서 귀농.귀촌하는 세대가 꾸준히 늘고있는 실정인데 그동안 주택이나 창고 등을 신축함에 있어 진입도로가임도라는 이유로 규제를 받아 건축이 불가능 했다.

 

이번에 임도 규제를 일부 완화함으로써 앞으로는 예전부터 농로로 사용해오던 사실상 농지부분에 대하여는 주택이나 창고 등 부속시설의 건축이가능하여 토지 소유자들의 사유재산 활용도가 높아졌다.

 

임도를 건축물 진입 도로로 사용할 수 있는 조건은 임도포장 이전부터농로로 사용해 오던 것으로 사용하고자 하는 구간 전체의 지목이 임야를 지나지 않는 임도에 한하여 규제를 완화한다.

 

성주군 관계자는 “이번 임도규제 완화로 민원해소와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하게 되었다.” 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승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