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3일부터 내년 1월 24일까지 산업체서 다양한 기술 익혀

부산기계공업고등학교 호주 현장학습단 파견

장경환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5 16:07:4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세계타임즈 장경환 기자] 부산기계공업고등학교(교장 최재용)는 11월 3일부터 내년도 1월 24일까지 학생 10명과 교사 1명 등 11명을 파견하는 호주 산업체 현장학습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학생들을 글로벌 직무역량과 어학능력을 갖춘 영마이스터 인재로 양성하기 위한 것이다. 

 

 현장학습단은 11월 3일 김해국제공항을 출발하여 2019년 1월 24일까지 SCA(Salisbury College Australia)를 비롯한 호주 현지에서 어학교육과 문화체험을 실시하고 산업체를 방문해 견학하고 취업을 위한 면접 기회를 갖는다.

 

또 IOT(Institute Of Training)에서 호주 용접사 자격증(CertificateⅢ in Engineering)을 발급 받아 호주에서 용접사로서 취업할 기회도 가질 예정이다.

 

이 학생들은 현장학습 기간 동안 워킹홀리데이 세컨비자와 학생비자로 체류기간을 연장하여 어학연수와 취업활동을 계속 이어 나간다.

 

부산기계공업고등학교는 2017학년도부터 자체예산으로 호주 글로벌 현장학습단을 운영 중이다. 매년 10명을 선발하여 파견중이며 현재 7명이 시드니 및 캔버라에서 취업하여 생활하고 있다. 

 

 최재용 교장은 “앞으로도 학생들이 다양한 해외 산업체 현장학습을 통해 글로벌 리더의 역량을 갖춘 인재로 성장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장경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