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예방 홍보 캠페인 실시

이영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24 16:14:0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평택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평택시의회(의장 권영화)는 코로나19 사태가 전국적인 확산세로 돌아서고 최근 23일 평택시의 2번째 확진자가 발생면서 24일 출근길 시민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19 지역사회 감염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은 시민들의 이동이 많은 출근시간대 지제역에서 실시됐으며, 권영화 의장과 이병배 부의장, 평택시의회와 평택시청 직원 등이 참여하였다.

 

 

권영화 의장과 이병배 부의장을 비롯한 참여자들은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시민들에게 마스크를 배부하며,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거나 외출 또는 의료기관 방문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할 것과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씻기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홍보했다.

 

권영화 의장은 "코로나19가 전국적인 확산세를 보이면서 최대 고비를 맞고 있는 듯하다. 평택시의회는 시민과 함께 최선을 다하며 철저한 방역 태세를 유지하여 확산방지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병배 부의장은 “평택시에 2번째 확진자가 발생한 것을 안타깝게 생각한다. 빠른 회복과 퇴원을 기원하며 지역사회 감염이 차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권영화 의장은 평택시 2번째 확진자가 발생한 23일 평택보건소, 송탄보건소, 안중보건지소에 비상근무중인 직원들을 격려 방문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고 평택시의회는 모든 협조를 다 할 것을 약속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