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20.(월) 11시 50분, 서면역 지하상가 환승센터, 동백전 발행 대시민 홍보 현장 캠페인 전개
◈ 웹 채널 통한 다각 홍보·시의회 SNS 동백전 홍보대사 위촉·개선방안 접수처 개설 운영

부산시의회, 부산지역화폐 ‘동백전’전방위 대시민 홍보 추진

장경환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1-20 16:24:5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세계타임즈 장경환 기자] 지역 자금의 역외 유출을 막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매출 증대를 위한 부산지역화폐 동백전의 이용 활성화를 위해 부산광역시의회가 전방위적 홍보에 나섰다.

 

먼저, 시의회는 20일(월) 오전 11시 50분부터 서면역 지하상가에서 ‘동백전 발행 대시민 홍보 현장 캠페인’을 펼쳤다. 시의원들은 유동 인구가 많은 다중 집합장소를 직접 찾아 시민들과 만나 ‘동백전’ 발행 취지를 홍보하고 사용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지난 15일에는 SNS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시민 30명을 동백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홍보대사들은 동백전을 직접 사용한 경험을 영상으로 제작해 SNS에서 공유하는 활동을 펼친다.

 

 

또한, 시의회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관심과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동백전 홍보영상과 카드 뉴스를 제작하여 다양한 웹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 SNS 5종)을 통해 배포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시의회 자체적으로 ‘동백전 사용 개선방안 접수처’를 개설, 운영한다. 시민들로부터 접수받은 불편사항은 시 담당부서에 전달해 지역화폐 사용 정책이 빠른 시일 내에 정착 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인다.

 

동백전 사용 확산을 위해 시의회 차원의 선제적 홍보를 제안한 더불어민주당 교섭단체 대표 김삼수 의원은“부산에서 소비되는 돈이 지역 내에서 선순환하여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매출증대로 이어져 골목상권을 살리고, 어려운 지역 경제를 활성화 시킬 수 있도록 시의회 차원의 지원과 대 시민 홍보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장경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