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 동참, 남동구립도서관 임시휴관 및 자료실 등 단축 운영

윤일권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12 17:42:0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남동구=세계타임즈 윤일권 기자] 남동구(구청장 이강호) 구립도서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11일부터 잠정적으로 임시휴관 및 자료실 단축운영에 들어갔다.

소래와 서창도서관은 감염에 취약한 어린이 자료실에 대해 휴실로 운영을 중단하며, 종합자료실 및 자유열람실은 주중 9시부터 22시, 주말 9시부터 18시까지 단축 운영한다.

 

또 간석3동, 만수2동어린이도서관은 임시휴관에 들어가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안정화 될 시까지 운영이 중단된다.

 

구립도서관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 지역 유입차단을 위해 도서관 출입구와 자료실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모든 직원에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여 구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데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또한 도서관 문화프로그램과 행사 취소, 시설대관 및 견학 프로그램도 잠정 중단하였으며, 이번 도서관 임시휴관 및 단축운영에 대한 결정을 홈페이지와 문자 메시지를 통해 구민에게 알리는 과정을 진행 중에 있다.

 

남동구 관계자는 “도서관 출입구와 자료실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모든 직원에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다” 면서 “구민들께서는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윤일권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