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중전차' 최무배 선수와 일본의 '살아있는 레전드' 후지타 카즈유키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레전드’ 최무배 VS 후지타 카즈유키, 대전 뒤흔든다! ROAD FC 050서 격돌

김인수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9-10 17:51:5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타임즈 김인수기자] 한-일 레전드들의 ‘꿈의 대결’이 펼쳐진다. 오는 11월 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리는 XIAOMI ROAD FC 050에서 ‘부산 중전차’ 최무배(48, 최무배짐)와 일본 격투계의 ‘살아있는 전설’ 후지타 카즈유키(48, TEAM FUJITA)가 격돌한다.

 

이번 대결은 지난 달 XIAOMI ROAD FC 049 IN PARADISE에 출전한 최무배와 후지타 카즈유키가 나란히 승리를 거두면서 급물살을 탔다. 승리 후 인터뷰에서 후지타 카즈유키가 “컴온! 최무배!”라며 먼저 최무배에게 대결을 제안했고, 최무배 역시 “일본 아재랑 한국 아재랑 열심히 해서 좋은 시합 만들어 보겠다.”며 기분 좋게 화답했다.

 

동갑내기인 최무배와 후지타 카즈유키는 같은 시기에 PRIDE에서 활약했고, 레슬링 선수 출신이라는 점 등 비슷한 점이 많다. 지난 대회에서는 본인들보다 훨씬 젊은 선수들을 상대로 승리하며 전성기 못지않은 활약을 이어가 많은 파이터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ROAD FC 김대환 대표는 “한국과 일본을 대표하는 레전드들이 드디어 만나게 됐다. 직전 대회에서 두 선수 모두 엄청난 경기력으로 팬들에게 감동을 준만큼 이번 대결에서도 멋진 승부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11월 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개최되는 XIAOMI ROAD FC 050은 오후 7시부터 스포티비에서 생중계되고, DAUM 스포츠와 아프리카TV, ROAD FC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시청할 수 있다. 해외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전세계로 동시에 생중계된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인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