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시-KEB하나은행-신용보증재단. 5일 3자 협약 -
- 중소기업․소상공인 1300여 곳 추가 금융지원 혜택 전망 -

[세계로컬핫뉴스]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금융지원 확대 ‘맞손’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5 18:14:2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전=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대전시는 5일 오전 응접실에서 KEB하나은행, 대전신용보증재단과‘대전광역시 중소기업.소상공인을 위한 일자리창출 및 경영안정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KEB하나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에 20억 원을 특별출연하고, 대전신용보증재단은 소기업.소상공인에게 300억 원의 신용보증을 확대 지원하는 한편 보증비율 및 보증요율을 우대하기로 했다. 

 

 대전시는 소상공인의 대출금에 대해 2.0~3.0%까지 이자보전금을 지원한다.  

 

 이 협약으로 지역 내 1300여 곳이 금융지원 혜택을 추가로 받게 될 전망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KEB하나은행이 2014년부터 꾸준한 출연을 통해 지역 내 시중은행 중 가장 많은 91억 원을 특별출연해주신 것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안정과 청년일자리 창출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