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장려 문화 확산 및 노인 감동 서비스 실천에서 높은 평가

[세계로컬핫뉴스] 동구, 인구정책 업무 유공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8-12 19:47:0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동구=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인구문제에 대한 국민의 이해와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개최된 제9회 인구의 날 기념식에서 ‘2020년 인구정책 업무 유공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공무원‧시민‧단체를 대상으로 임신‧결혼‧출산‧양육 지원, 일-생활 균형 환경 조성, 인구정책‧연구교육 활성화 및 고령화 대응에 대한 기여도를 종합적으로 평가한 결과로 선정됐다.

 

구는 출산장려 홍보대사 위촉, 맞춤형 인구교육과 전국 최초 다자녀 가정 대상 연 1회 온누리 상품권(10만원) 지원 등 다양한 시책으로 아이와 함께 살기 좋은 도시 조성과 출산장려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대전 최초로 어르신들을 위한 스마트 토이봇 ‘천사친구 효돌이‧효순이’ 지원 사업 및 홀로 사는 노인 생일상 차려주기 등을 추진해 고령사회 극복에 힘써왔다.

 

특히, 2019년에는 가족 힐링 영화상영, ‘아빠와 함께 숲에서 놀아요!’, 우리만의 브랜드 ‘부자(父子)김치 만들기 행사’ 등을 진행해 아름다운 가족문화 형성 및 평등한 양육문화 조성에 앞장선 것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이번 수상은 저출산‧고령사회를 적극적으로 극복하기 위해 모든 세대가 살기 좋은 도시 만들기에 힘쓴 결과”라며 “앞으로도 아이의 행복 성장과 편안한 노후를 위한 도시 조성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