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설물 특별점검 및 연휴 비상근무조 운영으로 선제적 대응

[세계로컬핫뉴스] 진주시, 설 연휴 안정적 수돗물 공급 위해 비상근무체제 돌입

최성룡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1-19 19:52:5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진주시=세계타임즈 최성룡 기자] 진주시는 민족의 최대 명절인 설을 앞두고 취.정수시설 등 수돗물 생산시설에 대한 특별점검을 추진하고, 비상근무체제로 전환하여 연휴기간 중 안정적 수돗물 생산·공급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자체점검반 10명으로‘특별 점검반’을 편성하여 지난 14일부터 취수장시설을 시작으로 17일까지 제1.2정수장시설에 대한 설비 운영상태를 점검하였고, 이 과정에서 발견된 문제점은 즉시 조치하여 수돗물 생산시설의 신뢰성 확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특별점검에서 취수펌프를 비롯한 수.변전시설 등 취수시설의 운영실태 및 안전성 유무와 도수관로의 누수 및 파손 여부, 정수장의 각종 펌프와 밸브류의 정상작동 여부, 여과지 운영의 이상 유무, 염소 등의 유해위험물에 대한 안전성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실시했다.

 

또한 시는 연휴기간 동안 차질 없는 수돗물 생산·공급을 위하여 비상시 응급 조치를 위한 협력업체 지정 등 비상연락망을 재정비하는 한편 4개 근무조 36명을 “설 연휴 비상근무체제”에 투입할 예정이며, 근무자에 대해서는 기술교육을 겸한 정신교육을 통해 상황대처능력을 길러 연휴기간 동안 발생할 수도 있는 비상사태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계획이다.

 

한편 진주시는 지난해 말 시설물 안전법에 따라 5년마다 실시한 “상수도시설물 정밀안전진단 수행결과”를 토대로 시설 현대화, 보수·보강 계획을 실시하여 보다 더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을 생산·공급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최성룡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