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서산시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관리사업 추진에 ‘구슬땀’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4 19:52:4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서산시=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서산시가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관리사업 추진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가로림만은 지난 2016년 7월에 국가로부터 전국최초 해양생물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청정해역과 점박이물범, 흰발농게, 거머리말 등 전세계 보호대상 해양생물의 보호와, 연구 등을 위한 제도적 지원을 받고 있다. 

 

서산시는 2017년부터 지속가능한 발전을 목표로 해양보호구역 인근 주민과 방문객들의 편의를 위한 분야별 시설지원, 주민견학 프로그램, 수산자원 증강과 주민 소득증진을 위한 수산종자살포 등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관리사업을 국비를 지원받아 시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급증하는 해양쓰레기의 효율적인 처리를 위한 선상집하장과 주민편의를 위한 어장진입로, 공용화장실 등을 설치했으며, 태안 신두리사구 다목적회관에서 개최된 제11회 전국 해양보호구역대회에서 신규사업 아이디어와 관리역량 측면에서 장려상을 수상하는 등 해양보호구역의 가치를 알리고, 지역주민과 상생하기 위한 관리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가로림만은 어민들의 삶의 터전이자 환경적으로도 보전가치가 매우 높은 곳”이라며 “앞으로도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관리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