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서해5도 복무군인 팸투어 1만명 넘어설 전망

[세계로컬핫뉴스] 옹진군, 2020년 서해5도 복무군인 팸투어 실시

윤일권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18 20:17:5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옹진군=세계타임즈 윤일권 기자] 인천광역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18일 연평면에서 ‘2020년 서해5도 복무군인을 대상으로 현지탐방(이하 팸투어)’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 2015년부터 서해5도에 복무하는 해병대 장병을 대상으로 연평면과 백령면 주요관광지, 향토음식 소개 등의 팸투어를 진행해오고 있다. 

 

대청면에 복무하는 장병들은 백령면으로 이동해 팸투어에 참여하게 된다. 

 

 

팸투어 탐방코스는 연평도의 경우 안보교육장, 평화공원, 망향공원으로 이루어지며, 백령면은 심청각, 고봉포 사자바위, 통일기원비, 중화동포구 및 중화동교회, 천안함 46용사 위령탑, 두무진 도보 관광, 사곶 천연비행장 겸 해수욕장(천연기념물 제391호 지정), 용기포 자연동굴&등대해안(옛 피난처), 콩돌해안(천연기념물 제392호 지정), 담수호(백령관광의 미래중심지)등으로 이루어졌다. 

 

군은 팸투어에 참여하는 모든 서해5도 복무군인들에게 향토음식 제공 및 홍보물품(멀티스카프) 등을 제공한다.

 

지난해 참가 복무군인을 대상으로 한 만족도 조사 결과, 서해5도 주요 관광지 등을 두루 볼 수 있어 군복무중 특별한 추억으로 남을 것이라고 했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서해5도에 복무하는 해병대 장병들에게 서해5도서의 주요 관광지를 안내하고 향토음식을 소개함으로써, 장병들의 사기진작은 물론 수도권해양관광 1번지 옹진군의 관광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 등 1석2조 이상의 효과가 있어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해5도 복무군인 팸투어 사업은 ‘서해5도 지원특별법 제17조’와 ‘옹진군 서해5도 견학 및 방문사업 지원조례’를 근거해 추진되며,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총 8천810명의 서해5도 복무군인이 참여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윤일권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