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DC신라면세점 4일 용산복지재단에 성금 3000만원 기탁
- 한광교회는 931만원 지원…김장김치, 이불세트 구매·배부 예정
- 4일 현재 모금액 12억원…목표액(13억원) 대비 92% 달성

[세계로컬핫뉴스] 용산구, '따뜻한 겨울나기' 성금품 모집 순풍

윤일권 | news@thesegye.com | 입력 2019-01-07 21:11: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용산구=세계타임즈 윤일권 기자]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겨울철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추진 중인 ‘2019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따겨)’ 사업에 각계각층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HDC신라면세점(대표이사 김회언, 김청환)은 지난 4일 용산복지재단에 성금 3000만원을 기탁했다. 성금 전달식은 용산구청장실에서 열렸으며 성장현 구청장, 김회언 HDC신라면세점 대표이사, 김유태 용산복지재단 사무국장이 함께했다. HDC신라면세점은 매월 50만원씩 복지재단을 정기 후원하는 ‘착한기업’이기도 하다.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한광교회(목사 차은일)는 지난달 30일 용산복지재단에 성금 931만원을 기탁했다. 재단은 이 돈으로 10㎏ 들이 김장김치 150상자와 이불세트 20개를 구매, 이달 중 관내 취약계층과 결혼이주여성 등에 배부한다.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용산구지회(지회장 서은숙)는 지난달 26일 전쟁기념관 내 뮤지엄웨딩홀에서 송년식을 갖고 성 구청장을 초청, 따겨 성금 1400만원을 전달했다. 지회 운영위원 등 약 250여명이 십시일반 모은 돈이다. 지회는 지난해도 성금 1309만원을 구에 전달한 바 있다.

 

‘용산구 홍보대사’ 가수 태진아도 선행에 동참했다. 태진아는 지난달 28일 이태원1동주민센터에서 열린 ‘가수 태진아와 함께하는 따뜻한 겨울나기’ 행사에 참여, 이웃들에게 떡국떡 150상자를 직접 전달했다. 태진아는 “따듯한 떡국으로 우리 어르신들이 외로움과 추위를 잠시나마 잊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4일 현재 구 모금액은 약 12억원이다. 목표액(13억원) 대비 92%를 달성했다. 경기불황에도 불구하고 단체와 개인 기부행렬이 끊이지 않은 것. 성금품 모집은 내달까지 이어진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HDC신라면세점을 비롯해서 많은 기업과 단체, 개인이 온정을 더하고 있다”며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지원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윤일권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