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29일부터 2주일간 ‘가을 골프 대전’ 진행, 주요 브랜드 골프용품 파격가 판매
□ 10월 중순 평균기온 작년보다 3도 가량 하락, 추운 날씨에도 골프용품 매출 크게 상승
□ 상품권 증정부터 금액대별 할인까지 풍성한 혜택, 골프공 증정 이벤트도 선보여

이마트, 올해 마지막 골프대전 펼친다

장승영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11-01 21:26:5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타임즈 장승영 기자]빨리 찾아온 추위에도 골프용품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마트가 기온이 크게 내려간 10월 14일부터 10월 27일까지 2주간 골프용품 매출을 분석한 결과, 작년 같은 기간 대비 골프 용품 매출이 22.4%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드라이버가 40.3%, 우드가 25.6%, 아이언 세트가 11.8% 상승하는 등 골프채 매출이 크게 상승했다. 골프가방 26.4%, 골프공은 25.4% 등 골프 용품 매출 역시 작년 대비 크게 신장했다.


특히, 올 10월 작년보다 기온이 3도가량 하락, 이른 추위가 왔는데도 불구하고 골프 용품 판매가 호조를 보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최고 온도 역시 크게 떨어졌다. 10월 14일부터 27일까지 2주간 서울 지역 최고 평균 기온은 18.1℃로 작년 동기간이 21.4℃인 것을 고려하면 3.3℃ 가량 떨어졌다.


10월 29일부터 올해 마지막 이마트 골프대전 진행, 사은혜택도 풍성이른 추위에도 높아지는 골프용품 인기에 이마트는 10월 29일(목)부터 11월 11일(수)까지 2주간 가을 골프 대전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젝시오 프라임 로얄 에디션3 아이언 세트를 이마트 역대 최저가인 198만원에 선보인다. 특히 아이언 세트는 온라인 최저가로도 209만원으로 판매하고 있어, 온라인 쇼핑에 비해 최대 11만원 이상 저렴한 가격이다.


또한, 이번 행사 기간 동안 아이언 세트 구매 시, 젝시오11 골프공도 증정한다. 젝시오11은 비거리에 초점을 맞춘 골프공으로, 시니어골퍼가 사용하기에 좋은 5만원 상당의 제품이다.


젝시오 프라임 로얄 에디션3 드라이버 역시 최저가인 99만원에 판매한다. 드라이버 역시 온라인 최저가로는 105만원에 판매하고 있어, 최대 6만원 이상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이외에, 행사상품으로 젝시오 프라임 로얄 에디션 우드는 61만원에, 유틸리티는 36만원에 준비했다. 또한, 500개 한정으로 야마하 리믹스 220 드라이버 AAA급 시타채를 39만원에, 볼빅 아이즈온 무광 골프공(15알)을 18,900원에 판매한다.


골프용품이 고가인 만큼 금액대별 행사도 다양하게 준비했다.
행사 품목 50만/100만/150만/200만원 구매 시 2만/5만/7만/10만원을 할인 받을 수 있고, 행사카드로 50만/100만/150만/200만원 구매 시 신세계 상품권 3만/6만/9만/12만원을 추가 증정한다.


[행사카드: 이마트e카드, 삼성, KB국민, 신한, 현대, NH농협,우리 (KB국민BC, 신한BC, NH농협BC 카드 제외, 일부품목 제외)]중복 적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200만원 이상 구매한다면 최대 22만원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는 셈이다.


이마트 김수인 골프바이어는 “이른 추위에도 골프의 인기가 유지되면서 이마트 골프용품 매출이 크게 상승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많은 고객들이 다양한 골프 용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을 것” 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장승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