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의약품안전처 지정 의료기기 시험・검사 지원서비스 9개 품목군 지원 가능

[세계로컬핫뉴스] 오송재단 의료기기센터, 식약처 시험검사 4개 품목군 추가 취득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1-12 22:20:4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하: 오송재단)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이하 : 기기센터)는 17년 12월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 지정 의료기기 시험・검사기관 품목군이 기존 5개에서 9개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이번에 추가 취득한 품목군은 진료용 일반장치, 주사기 및 주사침류, 보청기, 체외진단의료기기용 시약류 등 4개 품목(군)이다.  

 

이번 지정으로 기기센터는 기존에 취득한 의료용 자극발생 기계기구, 체내삽입용 의료용품, 내장기능대용기, 시술용 기계기구, 의료용 경 등 5개 품목(군)과 더불어 총 9개의 품목군을 취득하여 더 폭넓은 의료기기 시험검사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  

 

이를 통해 기기센터는 국내 의료기기 기업의 시장 진입을 위한 장비활용 지원, 애로기술 해결, 성능 및 신뢰성 강화 등 제품화 중심의 원스톱 서비스를 지원하는 공공기관으로서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수 있게 되었다. 

 

오송재단 기기센터 김성수 센터장은 “이번 BT기반 의료기기 중점품목군 확대로 의료기기 시험검사 및 평가 기능이 강화되어 보다 많은 기업에 의료기기 시험검사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