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은주 의원, ‘경기도 노인돌봄종사자 처우개선 방안 토론회’ 개최

이영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6 23:32:3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기도=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은주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과 경기비정규직지원센터는 지난 1일(목) 경기도의회 소회의실에서 ‘경기도 노인돌봄종사자 처우개선 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은주(더불어민주당, 비례)의원의 제안으로, 주제발표는 경기비정규직지원센터 손기영 상임연구위원이 토론자로는 경기도의회 김은주 의원, 노사발전재단 박문배 소장, 경기복지재단 오민수 사회정책팀장, 서울연구원 윤민석 연구위원, 전국요양서비스노동조합 이미영 경기지부장, 구리시립요양원 천명자 요양보호사, 경기요양보호사 협회 김기명 협회장, 경기도복지정책과 박현주 주무관, 내빈으로는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경기도의회 권정선ㆍ김우석ㆍ전승희ㆍ김영해 도의원, 수원시의회 최영옥 ㆍ장미영 시의원 및 30여명의 경기도민들이 참석하였다. 

 

 좌장을 맡은 김은주 의원은 “사회서비스 가치가 상승하고 있지만, 관련 종사자들의 처우는 열악한 편”이라며, “관련 종사자들의 처우개선을 위하여 사회서비스원 설립 논의와 근로조건 환경이 조속히 이루어져야한다.”며 토론회의 취지를 밝혔다. 

 

 이날 토론회 발제자인 경기비정규직지원센터 손기영 상임연구위원은 ‘노인 돌봄 종사자 처우개선방안’을 주제로 임금수준 개선을 위한 정책과제, 근로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과제, 감정노동 피해 관련 정책과제, 요양보호사 전문성 향상을 위한 정책과제, 수급자 가족을 위한 정책과제, 사회서비스원 설립관련 정책과제 등을 발표하였다. 특히 사회서비스원 설립관련 사회서비스 공공성강화를 위한 국가의 핵심과제라며 필요함을 강조했다. 

 

 토론회를 제안한 김은주 의원은 “오늘 토론회에서 나온 의견을 바탕으로, 사회서비스원의 원할한 도입과 관련 종사자들의 처우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며 “노동자와 요양기관 관련자들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