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 13, 은 16, 동 11, 총 40명 메달 입상, 작년대비 8개 메달 추가획득 -
- 신라공업고등학교 금탑, 금오공업고등학교 은탑 수상 -

경북도, 제56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역대 최고성적 쾌거

한성국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10-12 14:13:2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북=세계타임즈 한성국 기자] 경상북도는 제56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에서 145명의 선수가 참가해 금 13, 은 16, 동 11 등의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12일 밝혔다

 

특히 우수 육성기관 금탑에 신라공업고등학교, 은탑에 금오공업고등학교가 선정됐다.
 

올해부터 시도별 종합순위 제도가 폐지돼 공식적인 순위는 확인 할 수는 없지만, 지난해 종합우승 때보다 8개 메달을 추가 획득(금 4, 은 3, 동 1)해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
 

이번 대회는 대전컨벤션센터 등 7개 경기장에서 53개 직종에 17개 시도 1828명이 참가했다.
 

경북도는 20여개 특성화고를 중심으로 48개 직종에 참가해 13명의 선수가 직종별 금메달*을 수상했다.
 

*냉동기술 정원우(포항흥해공업고등학교), 판금철골구조물 김동현(신라공업고등학교), 금형 진재영(금오공업고등학교), 그래픽디자인 배윤주(구미전자공업고등학교), 기계설계CAD 정희태(포항제철공업고등학교), 도자기 김지훈(개인), 산업용로봇 배광빈(금오공업고등학교), 자동차차체수리 배찬혁(신라공업고등학교), 자동차정비 정승준(신라공업고등학교), 배관 강도영(신라공업고등학교), 전기기기 김민준(구미전자공업고등학교), 가구 윤창민(개인), 건축설계CAD 이규영(상주공업고등학교)
 

경북도는 이번 전국대회를 준비하기 위해 4월 5일부터 5일간 지방대회를 개최해 대표선수를 선발했다.
 

경상북도교육청, 한국산업력공단 경북지사, 기능경기대회기술위원회 등과 함께 체계적인 대회준비로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
 

기능경기대회 입상자에게는 금(1000만원), 은(600만원), 동(4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되고, 국가기술자격법에서 정한 바에 따라 산업기사 실기시험 면제 등의 특전이 부여된다.
 

특히 금·은메달 수상자는 2024년 프랑스 리옹 국제기능올림픽 국가대표선발전에 출전의 기회도 주어진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경북은 참가 선수 중 56.6%인, 82명이 금.은.동.우수.장려상을 입상했다. 전국에서 입상자 비율이 가장 높다”라며, “경북의 대표가 곧 대한민국의 대표이며, 지역의 기술력을 의미한다. 내년에도 3연패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56회 전국기능경기대회 시도별 성적

시도

금메달

은메달

동메달

우수

장려

경북

13

16

11

9

33

서울

13

14

14

8

36

경기

9

19

10

20

40

대구

5

12

11

8

43

전남

6

5

11

4

20

부산

4

7

12

6

23

경남

4

5

8

9

39

광주

6

5

2

7

21

강원

4

5

7

4

13

충북

1

7

7

6

21

인천

2

3

7

5

23

충남

2

3

5

6

29

전북

 

5

6

5

19

대전

1

4

3

4

24

울산

 

3

5

 

15

제주

 

 

3

1

7

세종

 

 

 

1

4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한성국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