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코로나19 재확산 극복 온라인 기도회 연다

백진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7-16 16:34:0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타임즈 백진욱 기자] 신천지예수교회가 코로나19가 재확산됨에 따라 위기를 극복하고 마음을 하나로 모으는 전성도 온라인 기도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오는 18일 주일 정오예배에서 진행하는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전성도 온라인 기도회’는 영상송출을 위한 촬영 시에도 찬양은 음원으로 대체하고 기도회를 이끄는 사역자와 예배 설교자만 참여하는 등 방역수칙을 엄격히 준수하여 실시할 예정이다.


신천지예수교회는 지난해부터 코로나19 극복 기도회를 진행해왔다. 각국, 지역마다 상시로 진행되고 있으며 전 성도 동시 참여 기도회는 이번에 4회째다.

 

 


신천지예수교회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 국가와 국민, 타인을 위해 기도함으로써 오히려 성도님들이 은혜를 많이 받는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마땅히 교회가 해야할 일이고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며 “이번 기도회에서도 코로나19 종식과 방역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정부, 의료진 등 관계자들과 코로나19 환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 등을 위해 기도하며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신천지예수교회는 지난 집단 감염 사태 이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공헌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또한 국내외 지교회에서는 혈장공여, 헌혈, 상권 살리기, 지역사회 방역지원, 저소득층 식료품 지원, 백신 접종 운영 지원 봉사 등도 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백진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