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농촌협약 공모사업 준비 박차..생활권단위 추진위원회와 머리 맞대다

임하영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2-01-14 16:44:3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지난 13일 남원시가 2022년 농촌협약 공모사업을 위한 생활권단위 추진위원회를 가졌다.

 

[남원=세계타임즈 임하영 기자] 지난 13일 남원시가 농입인상생플랫폼에서 2022년 농촌협약 공모사업 추진을 위한 주민의견 수렴기구인 생활권단위 추진위원회를 개최했다.

 

'생활권단위 추진위원회'란 행정, 전문가, 민간단체가 생활권 면단위 정책과제 설정 등 의사결정을 위해 조직됐다.

 

이번 회의는 농촌중심지 6개소, 기초생활거점 6개소 등 12개 생활권 위원장이 참석해 그간의 사업성과 분석과 남원시 중장기적 사업인 농촌협약에 대하여 열띤 토론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농촌협약'은 지방분권 시대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와 지자체가 협약을 통해 정책적 거버넌스를 구축하는 것으로, 지자체가 스스로 수립한 발전방향에 따라 중앙과 지방이 투자를 집중함으로써 공동의 정책 목표를 달성하는 것이 주 목적이다.
 

농촌협약 공모를 위해서는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발전계획의 상위 계획을 중심으로 농촌공간 전략계획, 생활권활성화계획, 농촌공간정비계획 등 기본계획수립과 농촌협약 추진체계 구축 등 필수 조건을 갖춰야 한다.


시는 2021년부터 농촌협약 전담 조직구성, 계획수립을 위한 부서별 협력체계 구축 등 공모사업 준비에 박차를 기하고 있으며, 이번 생활권단위 추진위원회를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현장목소리를 담아내고 행정협의회를 통한 부서간 연계사업 발굴 등 농촌협약 기초를 다져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임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