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손동 재개발해제구역 2023년 전신주 지중화 완료

[세계로컬핫뉴스] 의왕시, 전신주 없는 안전한 거리 조성 박차

이영진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3-27 20:40:3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의왕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26일 한국전력공사 경기본부와 내손동 재개발 해제구역 전신주 지중화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지중화 사업구간은 의왕시 재개발구역에서 해제된 내손동 재개발해제구역 3.5km 구간으로 그동안 전신주와 가공전선으로 인해 도시미관을 해치고 보행에 불편함이 컸던 지역을 전신주 지중화를 통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전신주 지중화 사업은 올해 하반기에 착공하여 2023년도에 완료할 예정이며, 총 사업비 60억3천3백만원(시비 30%, 국비 20%, 한전 50%)을 투입해 진행하게 된다. 

 

김상돈 시장은 “시에서는 내손동 지역 전신주 지중화 사업을 통해 보행자 중심의 깨끗하고 쾌적한 거리를 만들어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도시미관을 개선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